생의 실루엣
  • 생의 실루엣

생의 실루엣

공유
판매가
11,000
구매혜택
할인 : 적립 마일리지 :
배송비
2,500원 / 주문시결제(선결제) 조건별배송
방문 수령지 : 서울특별시 마포구 양화로 107 1층
모델명
9791186372838
출판사
봄날의 책
출시일
2021-05-01
생의 실루엣
0
총 상품금액
총 할인금액
총 합계금액

책소개

 

생의 순간을 감각적으로 포착하는 노작가의 삶과 여행의 기록!

「환상의 빛」, 『금수』의 작가 미야모토 테루의 에세이집. 1년에 편씩, 10년에 걸쳐 글모음으로, 테루의 문학, 테루라는 사람에 대한 가장 정직하고 직접적인 기록이다.

저자소개

저자미야모토 테루

 

 (宮本輝)
1947
3 6 효고 현에서 태어났다. 1977 『흙탕물 강』으로 13 다자이 오사무 상을 받으며 데뷔했다. 1978 『반딧불 강』으로 78 아쿠타가와상, 1987 『준마』로 21 요시카와 에이지 문학상을 받았다. 2004 『약속의 겨울』로 54 예술선장 문부과학대신상 문학부문을, 2010 『해골 빌딩의 정원』으로 13 시바 료타로상을 수상했다. 같은 학문과 예술, 스포츠 분야에 공을 세운 이에게 일본 정부가 수여하는 상인 시주호쇼를 수상했다. 2019 『유전의 바다』 시리즈를 완결하여 60 마이니치 예술상을 수상했다. 주요 저서로 『금수』 『파랑이 진다』 『유전의 바다』 『도나우의 여행자』 『미야모토 테루 단편 전집』 『물의 형태』 『전원발 항구행 자전거』 『풀꽃들의 조용한 맹세』 등이 있다

 

작가의 말

?소설로 쓰면 지나치게 소설 같아지는? 추억이나 경험 등의 소재를 쓰자고 마음먹었다. … 이상 쓰면 창작의 영역이다 싶은 아슬아슬한 분수령 언저리를 서성이며 에세이라는 장르를 뛰어넘는다는 계획을 관철할 있었다.
뛰어넘었는지 뛰어넘었는지 나로서는 없지만, ‘생명의 모습이 천변만화하는 단편(斷片) 에세이 속에 숨겨둘 있지 않았나 자부한다.

목차


성운
유리 너머
바람의 소용돌이
죽이는 마권
소설의 등장인물들
책의 추억
공황장애가 가져다준
세계, 시간, 거리
사람들의 연대
전원의
소멸하지 않고
도사보리강에서 다뉴브강으로 1
도사보리강에서 다뉴브강으로 2
상아석
터널 연립주택
그럴 작정은……
사진의 전후
산에서 바다

후기
문고판 후기

출판사 서평

사람, 때로는 이렇게 소설을 쓰기도 하는구나.
사람, 때로는 이런 유년을 경험하기도 했구나.
사람, 때로는 이런 여행을 떠나기도 했어.
그렇게 아련한 윤곽으로, 그러나 눈에 그려질 듯이 정확한 문장으로, 한지에 먹이 스미듯 그려나간 수필들.

미야모토 테루, 라는 사람
태풍이 불어 닥친 이부자리에 누워 50년도 지난 소년 시절의 일을 계속해서 떠올리는 사람, 사막을 걸어가던 얼굴도 모르는 청년의 뒷모습을 머릿속에 15년이나 담아두는 사람, 그렇게 자기 안에 작은 이야기들을 축적하고 숙성시켜 입체감 있게 만들 아는 사람. 어쩌면 그런 사람들만이 작가가 되는 아닐까. 그는 정말이지 작은 것을 통해 깊은 울림을 아는 작가다.
소박하고 서정적인 그의 소설에서처럼, 에세이집에도 대단한 사건이나 요란한 인물은 등장하지 않는다. 테루는 평범한 사람들이라면 기억에 담아두지 않을 법한 사소한 일을 작가의 눈으로 예리하게 포착하여 편의 수필로 완성시키고, 모든 글을 놀랍게 아름다운 문장 혹은 문단으로 마무리한다.

나의 질병, 공황장애
순간 나는 소설가가 되기로 결심했다. 소설가가 되면 전철을 타지 않아도 된다. 매일 집에서 일할 있다. 북적이는 곳을 걷지 않아도 된다. 이제 이것 말고는 내가 처자식을 먹여 살릴 길은 없다, 하고. … 내가 공황장애라는 병으로 얻은 수많은 보물은타인의 아픔을 조금은 알게 되었다는 것으로 충분하지 않겠는가.

테루의 유년 시절, 그곳 사람들
그런 다소 특이한 곳에서 유소년기의 5년을 보낸 나는, 오사카 변두리의 강과 거기서 생계를 꾸려나가는 사람들의 땀내와 햇볕 냄새, 생활에 찌든 한숨 같은 것이 마음의 주름 여기저기에 깊이 잠식해 있다.
이런저런 강이 있지만, 나에게 강이란 쉬는 인간이 모든 것을 드러내며 살아가는 가난한 생활의 전시장이다.

배송안내

-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2,500원 입니다. (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입니다.

- 서점 내 재고가 있는 도서 배송 가능일은 1~2일 입니다.

- 일반 도서(단행본)의 경우 재고가 없는 도서 배송 가능일은 3~5일 입니다. 

- 독립출판물 도서의 배송 가능일은 1~2일 입니다.

- 배송 가능일이란 본 상품을 주문 하신 고객님들께 상품 배송이 가능한 기간을 의미합니다. (단, 연휴 및 공휴일은 기간 계산시 제외하며 현금 주문일 경우 입금일 기준 입니다) 

- 검색되는 모든 도서는 구매가 가능합니다. 단, 수급하는데 1~2일 시간이 걸립니다.

교환 및 반품안내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반품/교환 가능 기간 

- 상품 택(tag)제거 또는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상품수령후 7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 변심,구매 착오의 경우에만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 소비자의 책임으로 상품 등이 손실되거나 훼손된 경우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세트 상품 일부만 반품 불가

 

 

환불안내

상품 환불 규정 

-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출고 이후 환불요청 시 상품 회수 후 처리됩니다.

- 얼리 등 주문제작상품 / 밀봉포장상품 등은 변심에 따른 환불이 불가합니다.

- 변심 환불의 경우 왕복배송비를 차감한 금액이 환불되며, 제품 및 포장 상태가 재판매 가능하여야 합니다.

 

모임/행사 참가비 환불 규정

모임 시작일 5일 전까지 별도의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 가능합니다

- 모임 시작 3일 전까지는 환불이 되지 않습니다.

- 신청자가 저조해 모임 개설이 취소될 경우, 100% 환불됩니다.

이미지 확대보기생의 실루엣

생의 실루엣
  • 생의 실루엣
닫기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닫기

장바구니 담기

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

찜 리스트 담기

상품이 찜 리스트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